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김포시-국민의힘, 김포한강선 김포연장 현안 맞손

김포시와 국민의힘 김포시당은 11일 민선 8기 들어 첫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날 회의에는 김병수 시장과 관계 부서장 외 국민의힘 측에서 박진호·홍철호 국민의힘 갑·을 당협위원장과 도의원, 시의원 전원이 참석했다.

안건으로는 ▲학운5일반산단 진입도로 건설 ▲봉성제3펌프장 증설 관련 추가사업비 지원 등 국도비 확보방안과 ▲김포한강선(서울지하철 5호선) 진행현황 및 향후 추진계획 ▲GTX-D노선, 김포~강남(팔당) 추진계획 ▲골드라인 혼잡률 개선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김포한강선 연장과 관련해서는 서울시, 인천시, 대광위 등의 입장에 대한 분석과 경제적 타당성 확보 방안, 노선계획 및 차량기지 시설 등 관련 지자체간 합의절차 등에 대해 토론을 진행했다.

시와 김포시당은 향후 경제성이 확보된 최적의 노선을 마련해 광역교통시행계획과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GTX-D 노선의 팔당 연장과 관련, 국토교통부의 ‘수도권광역급행철도 확충 통합기획 연구용역’이 진행중인만큼, 최적의 환승체계 및 차량기지 검토 등을 통해 금년 하반기 경기도와 국토교통부에 김포시 노선안을 반영시켜나갈 계획이다.

김 시장은 “철도문제 등 시민 숙원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시와 당의 협력과 대응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며 “빠른 기간 내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협조해달라”고 말했다.

홍철호 당협위원장도 “국민의힘 김포시당은 시와 원팀이 되어 70만 대도시로도약을 준비하는 김포의 현안 해결과 국도비 사업 확보 등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향후 시와 국민의힘 김포시당은 철도를 중심으로 지역의 교통문제를 조기 해결하기 위한 방안 마련을 위해 매달 당정협의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윤석  goldlys@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