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과학
카카오, 남궁훈 대표 사퇴…서비스 장애 나흘 만에 공식 사과
핵심요약
카카오 남궁훈 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경기도 판교 카카오아지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난 주말 소통에 불편을 겪은 이용자, 택시 호출을 받지 못한 기사님, 광고 채널을 이용하지 못하신 사장님 등 카카오 서비스 이용자와 파트너 분들을 생각하면 더욱 마음이 무거워진다"며 공식 사과했다.

카카오는 19일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로 불편을 겪은 이용자에게 공식 사과했다.

카카오 남궁훈 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경기도 판교 카카오아지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난 주말 소통에 불편을 겪은 이용자, 택시 호출을 받지 못한 기사님, 광고 채널을 이용하지 못하신 사장님 등 카카오 서비스 이용자와 파트너 분들을 생각하면 더욱 마음이 무거워진다"며 이같이 밝혔다.

남궁 대표는 "저희의 준비와 대응 상황이 이용자 분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해 장시간 동안 큰 불편을 드렸다"며 "화재 발생 직후부터 모든 카카오 임직원들이 총력을 다해 현재는 대부분의 서비스가 정상화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일을 계기로 카카오 전체의 시스템을 점검하고 쇄신하겠다"며 "이용자들이 다시 안심하고 편리하게 카카오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관계당국의 조사와 요청에 성실하게 협조하겠다"며 "모든 서비스가 정상화되는 대로 이번 사건에 대해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이런 일이 또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최대한의 조치를 취해 나갈 것으로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는 이날 '대표이사(대표집행임원) 변경' 공시를 통해 남궁 대표가 이번 서비스 먹통 사태에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고 밝혔다. 변경 후 대표이사는 홍은택 현 카카오 각자대표가 단독으로 맡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박종관 기자 panic@cbs.co.kr,CBS노컷뉴스 조혜령 기자 tooderigirl@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컷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