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김포시, ‘2023년 주소정보시설 일제조사’ 착수

김포시는 8월초까지 시민들의 도로명주소 사용을 지원하기 위해 ‘주소정보시설 일제조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조사 도로명판을 비롯한 건물번호판, 기초번호판, 사물주소판, 주소정보안내판 5종류 4만 7000여 개 주소정보시설의 훼손 유무, 시인성 확보 여부, 설치 상태 등을 살핀다.

전수조사 중 없어졌거나 망가져 조치가 필요한 시설물은 전부 개선된다.

특히 시는 시설물이 강풍 등에 따라 떨어져 발생하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연내 보수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명주소 사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각 세대에 부착돼있는 건물번호판의 현장 조사 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윤석  goldlys@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