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문화
고양문화재단, 9일 백건우의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공연
백건우의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공연 포스터

고양문화재단은 9일 아람누리 개관 10주년을 맞아 ‘거장의 귀환’ 마지막 기획공연으로 피아니스트 백건우의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공연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공연은 2007년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전곡 마라톤 리사이틀을 완수한 이후 10년 만에 다시 시작하는 전곡 완주 여정으로 특별히 피아노 소나타 17번(템페스트), 소나타 23번(열정)을 같이 선보인다.

‘템페스트(Tempest)’ 즉 ‘폭풍’이라는 제목을 갖고 있는 17번 소나타는 베토벤 사후 본격적으로 펼쳐질 낭만주의 시대에 대한 일종의 선지자적인 기념비로 평가 받고 있다.

23번 ‘열정’은 이번 베토벤 소나타 전곡 연주 프로젝트 전체의 클라이맥스라 해도 무방하다.

재단은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도 지난달 20일 전석매진으로 마친 ‘프리마 돈나 조수미 콘서트’에 이어 거장의 귀환다운 마침표를 찍을 것으로 기대했다.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아람음악당의 뛰어난 음향은 베토벤 소나타로 관중과 교감하고자하는 백건우 선생님의 공연 취지에 가장 부합할 공연장 일 것”이라고 말했다.

 

박기환 기자  parkkihwan1121@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