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전북교육청, 10만원 이상 외국인 선물 신고제도 운영
전라북도교육청

전라북도교육청은 직무와 관련해 부득이하게 외국인에게 선물을 받을 경우 이를 신고하도록 하는 ‘외국인 선물 신고제도’를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신고대상은 미화 100달러 혹은 한화 10만원 이상이며 선물 수령 공무원의 소속에 따라 교육청이나 교육지원청에 신고하고 그 선물을 인도해야 한다.

선물의 시장가격을 알기 어려울 때는 선물 평가단 회의를 통해 신고대상 선물 여부를 평가할 계획이다.

교육청 관계자는 “교육청 소속 공무원(가족 포함)은 직무와 관련해 일체의 사례, 증여, 향응을 수수할 수 없으나 외교 및 국제관례 등으로 외국인의 선물을 거절하기 어려워 부득이하게 선물을 받은 경우가 있다”면서 “선물을 받은 경우에 신고대상 선물인지 여부와 신고 절차 등을 명확히 하기 위해 제도를 운영하게 됐다고 밝혔다.

 

출처: 뉴스1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