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노동
삼성화재, 베트남 5위 손보사 지분 20% 인수
안민수 삼성화재 사장(왼쪽)과 다오 남 하이 피지코 최고경영자(오른쪽)가 지난 5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지분 인수 계약 체결식에서 악수하고 있다.


삼성화재가 베트남 시장 5위 손해보험사의 지분 20%를 인수한다.

삼성화재는 베트남 손해보험사 피지코(PJICO)의 지분을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PJICO는 베트남 국영 기업 베트남석유공사가 설립한 손보사로 시장 점유율 5위(2015년 기준 7%) 기업이다.

박남규 삼성화재 해외사업팀장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베트남 보험시장에서의 발판을 마련했다"며 "삼성화재와 PJICO 모두 '윈-윈(WIN-WIN)'할 수 있는 사업기반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삼성화재는 2002년 11월 베트남 호치민에 현지 법인을 설립했다. 해당 법인의 2016년 말 매출은 538억원, 세전이익은 69억원이다.

출처: 뉴스1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