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고양시, 관광의 작은 씨앗 ‘관광 서포터즈 결성’
고양 관광 서포터즈 단원들이 발대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고양시는 19일 호수공원에서 시 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2017년 제1기 고양 관광 서포터즈’ 발대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서포터즈는 시민참여부문과 공연부문으로 나뉘어 구성됐다.

시민참여단은 앞으로 10개의 거점에서 10개의 콘텐츠를 발굴하는 ‘고양 관광 100선’ 선정을 목표로 1년간 시 구석구석을 다니며 콘텐츠 발굴 및 여행코스를 제안하게 된다.

공연단’은 신한류 페스티벌 등 다양한 시 축제에 적극 참여해 고양 관광 홍보대사 임명 및 신한류 페스티벌 추진단 결성을 목표로 활동한다.

앞서 시는 고등학생부터 대학생, 교수, 블로거, 작가 등 다양한 소속, 직업, 연령층으로 이뤄진 시민참여단 35명을 선발했다.

또한 고양예술고등학교 아름드리무용단을 포함해 고양 오리온스 전속 치어리딩인 ‘엔젤킹’, 신인 아이돌 등 총 8개 팀, 65명의 공연단을 선발했다.

김다빈(인하대) 시민참여단 대표는 “학교에서 페이스북 관리자로도 활약 하고 있는데 고양시에 살면서 시를 위해 일 할 수 있게 돼 더 없이 행복하다”며 “1년간 내 능력을 한껏 뽐내 보고 싶다”고 말했다.

김유미(고양예술고 교사) 공연단 대표는 “학생들에게 이런 좋은 기회를 줘 감사하다”며 “문화 예술의 도시 고양시 이미지에 손색없는 공연으로 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성 시장은 “우수한 관광시설이 많고 세계가 알아주는 축제가 있다 해도 서로 엮어야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 될 수 있다. 그것이 바로 여러분의 가장 중요한 역할이 될 것”이라면서“100명의 서포터즈를 씨앗으로 104만 시민이 모두 홍보대사가 되는 결실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