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고양행주문화축제, ‘시민과 함께하는 역사축제의 장’
고양행주문화축제 포스터

고양시는 9~10일 행주산성, 고양어울림누리, 화정문화거리에서 ‘제30회 고양행주문화제’가 평화를 염원하는 ‘역사문화축제의 장’으로 다채롭게 펼쳐진다고 6일 밝혔다.

먼저 9일 오전 9시에는 충장사와 행주대첩비 등 약 1,6km의 길을 따라 트래킹 하는 ‘행주대첩 역사기행’ 준비 돼 있다.

정동일 문화재 전문위원 등 전문해설가와 함께 평화수호의 현장인 행주산성 일대를 둘러보며 행주대첩의 숨은 이야기와 고양의 역사를 듣고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최근 행주산성에서 삼국시대 추정 석성이 발견된 바 있어 5000년 가와지문명과 고양 600년 역사에 더해 더욱 뜻깊은 역사기행이 되어줄 전망이다.

당일 현장접수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9일 오후 3~6시 ‘고양행주문화제’의 하이라이트 ‘시민퍼레이드’가 ‘시민과 함께하는 덕양 거리축제’로 진행된다.

시민 퍼레이드는 문화예술단체들을 비롯한 고양고양이, 가와지볍씨 등 캐릭터와 거대인형, 그리고 42개 시민참여팀 약 2000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퍼레이드 구간 곳곳에는 버스킹존, 워터플레이존, 키즈존 등이 구성돼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시민퍼레이드의 대미는 오후 7시부터 덕양구청 앞 특설무대에서 있을 기념음악회와 불꽃쇼가 장식한다.

기념음악회에는 울랄라세션, 정수라 등 초대가수와 고양시립합창단, 고양신한류예술단이 무대에 올라 시민과 하나 되는 화합의 장을 선보일 예정이다.

10일 오후 2~5시 화정문화광장에서는 음악, 퍼포먼스, 전시 등 다양한 장르의 ‘신한류예술단 페스티벌’이 진행된다.

이어 오후 6시 어울림누리 특설무대에서 진행되는 ‘고양시민가요제’를 끝으로 ‘제30회 고양행주문화제’의 막이 내린다.

고양시민가요제는 사전 예심을 거친 10여 팀의 본선 진출자가 펼치는 결선 무대로 인기 아나운서 김병찬의 사회와 조항조, 추가열 등 초대가수가 함께한다.

이외에도 8~10일 오후 6시 행주산성에서는 ‘야시시 행주산성 그날’이 관광객과 시민들을 아름다운 밤의 빛 축제로 맞이한다.

시 관계자는 “고양행주문화제는 축제 준비 초반부터 시민 자문단을 꾸려 시민 중심의 문화제로 진행하고자 했다”면서 “시민과 지역상권이 상생을 도모하기 위한 축제인 만큼 시님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