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25일까지 접수 연장
경기도청사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신청 마감일이 당초 22일 오후 6시에서 25일 오후 6시로 연장된다. 주말에도 24시간 신청 가능하다.

경기도는 22일 오전 청년통장 신청자가 3만명 넘게 접속하면서 신청사이트(account.jobaba.net)가 일시 접속 지연됨에 따라 신청자들의 편의를 고려해 접수기간을 연장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은 신청 마감일인 22일 오전 청년통장 검색어가 주요 포털사이트 1~2위를 차지하는 등 누리꾼들의 폭발적 관심을 받았다.

이날 오전 9시 경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에 오른 청년통장은 5시간 넘게 검색순위 1위를 유지했다. 경기도 청년통장은 검색어 2위에 올랐다.

도 관계자는 “최근 한 팟캐스트에 청년통장 정책이 소개되면서 누리꾼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신청 기간이 연장된 만큼 주말을 이용해 여유있게 신청을 하면 된다”고 말했다.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은 기존 청년 취업지원책과 달리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할 경우 자산을 마련해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경기도형 청년 지원정책이다.

참여자가 매월 10만 원을 저축하고 3년 간 일자리를 유지하면 도 지원금, 민간기부금, 이자를 합쳐 3년 후 1천만 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대상자는 8월 29일 기준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이다.

소득으로 인정하는 금액이 중위 소득 100% 이하일 경우 신청할 수 있다. 1인 가구 기준으로 보면 165만 2931원, 4인 가구 446만7380원 이다. 

경기도는 11월 14일 최종 대상자를 확정하고 즉시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호식 기자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