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파주시, 기간제근로자 90명 정규직 전환
파주시청사

파주시는 27일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을 위한 ‘파주시 정규직전환심의위원회’를 개최해 기간제 근로자 중 90명을 정규직 전환하기로 심의‧의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은 7월 20일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이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됨에 따른 것이다.

이에 시는 비정규직 특별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정규직전환 기본계획을 수립해 부서별 미팅을 통해 정규직 전환을 위한 사전절차를 순차적으로 추진했다.

이번 정규직전환심의위원회는 가이드라인에 근거해 인사노무 및 노사관계전문가, 파주시의원, 변호사, 관련 공무원 등 9명으로 구성했다.

위원회는 총 322명의 기간제근로자 중 가이드라인 전환기준일(7월 20일) 현재 근무자를 기준으로 9개월 이상 상시 지속적 업무에 해당하는 90명에 대해 전환을 결정했다.

또한 고령자 우선고용직종인 도시미관, 공원녹지 및 시설물 유지 관리 등에 대해선 기간제근로자를 지속 고용함으로써 정규직 전환에 따른 고령자 역차별 문제 해소에도 힘썼다.

시 관계자는 “정규직 전환이 결정된 90명은 10월 중 근무평가와 소명기회 부여에 따른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내년 1월 1일자로 정규직 전환할 예정”이라며 “기간제근로자 이외의 파견‧용역 근로자에 대해서도 정규직 전환을 위한 노사협의체를 구성해 정규직 전환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