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충남
충남도내 들불·쓰레기 소각 화재 전년比 26.6%↓올 들어 157건 발생…의용소방대 마을 담당제 추진 등 효과
                                                서산소방서 들불화재 진압 중인 대원의 모습

충남도 소방본부는 올 들어 들불 및 쓰레기 소각 화재가 지난해에 비해 26.6% 감소했다고 16일 밝혔다.

도내에서 발생한 들불 및 쓰레기 소각 화재는 15일 현재 157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14건보다 57건 감소했다.

이는 봄철 의용소방대 마을 담당제 추진과 각 지역 이·통장의 화재 예방 활동이 효과를 발휘했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도 소방본부는 지난 2월부터 의용소방대 마을 담당제를 중점 추진, 3개월 동안 4492개 마을의 주택 안전 점검을 실시했다는 것.

또 주민 3만 5000여명을 대상으로 화재 예방 교육을 실시했으며, 홍보물 4400여점을 배부하고 마을방송을 실시했다.

이와 함께 도내 16개 소방서는 마을 이·통장협의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각 지역 이·통장 회의에 참석해 화재 예방 교육 등을 진행하는 등 농촌 마을 화재 예방을 위한 지역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마을 단위 소방 안전 대책을 적극 추진, 소방 안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뉴스1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