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고양시, 북한산성 계단식 보축시설 최초 발견고려 건물지도 발견...중흥산성 뒷받침 단초 마련
북한산성의 외부 보축시설

고양시는 최근 사적 제162호 북한산성의 계단식 보축시설을 최초로 발견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시는 문화재청의 국고보조사업으로 ‘사적 제162호 북한산성 성벽 및 부속시설 3차 발굴조사’를 실시했다.

조사에서 부왕동암문 부근 성벽 외부에서는 북한산성의 축조 방식을 보여주는 계단식 보축 구조를, 내부에서는 고려의 중흥산성을 뒷받침하는 고려시대 유물층이 중첩된 건물지를 동시에 발견했다.

성벽 외부에서 발견된 보축시설은 성벽 기단에서 약 50~100cm 떨어진 아래쪽으로 15~19단이 발굴됐다.

보축을 설치한 이유는 북한산의 험준한 지형에서도 성벽의 견고함을 유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정된다.

또한 성벽 내부에서 1712년 북한산성이 축성되기 이전부터 사용된 고려시대의 건물지와 다량의 기와편이 발견됐다.

이는 그동안 기록으로만 남아 있던 고려의 중흥산성을 뒷받침할 수 있는 실증자료다.

시 관계자는 “이번 발굴조사 결과를 통해 북한산성의 유산적 가치가 한층 더 높아졌다”며 “학술조사 및 보존·정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향후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겠다”라고 말했다.

고려시대 기와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