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생활경제
백화점 이어 대형마트 고객도 '고령화'…온라인 전성시대'2017 유통업체연감' 발간, 20~40대 고객 줄고 50대 이상 증가 1회 쇼핑시 백화점 7만원, 마트 4만원, 슈퍼 2만원 소비
대형마트 연령대별 매출 비중 변화<출처 '2017 유통업체연감'>

대형마트, 백화점 등 오프라인 매장을 이용하는 고객 연령대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1일 한국체인스토어협회가 발간한 '2017 유통업체연감'에 따르면 지난해 대형마트 이용고객의 연령대별 매출 비중은 20~40대 고객이 63%로 전년 64.5%에 비해 1.5%포인트(p) 낮아졌다. 반면 50대 이상 고객 비중은 1.5%p 증가했다.

연령대별 비중 변화를 구체적으로 보면, 20대가 전년도 5.2%에서 5.8%로 소폭 커졌고, 30대는 1%p, 40대는 1.1%p 작아졌다.

이는 오프라인 업태의 공통된 현상으로 슈퍼마켓 역시 50대 이상 고객 비중이 전년 34.9%에서 지난해 36.1%로 늘었다. 백화점도 전년 30.3%에서 지난해 35.5%로 5%p 이상 증가했다.

이는 인구고령화와 맞물려 온라인 모바일 등 디지털 채널로 젊은층 고객 이탈이 가속화되면서 오프라인 매장의 50대 이상 고객 매출 의존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대형마트의 시간대별 매출 비중을 조사한 결과 고객 쇼핑 시간은 전년 보다 빨라졌는데 이는 고객 고령화 현상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대형마트 시간대별 매출 비중은 평일 오전 9~12시 매출 비중이 전년도 8.7%에서 2016년 10.3%로 증가했으며, 오후 3~6시 매출도 29%에서 30.2%로 증가했다.

반면 오후 6시~9시 쇼핑은 27.1에서 26.9%로 소폭 감소했고, 오후 9시 이후 매출 비중은 전년도 13.4%에서 지난해 11%로 크게 줄었다.

설도원 한국체인스토어협회 부회장은 "오프라인 매장의 고객 고령화는 미국이나 유럽, 일본 등 선진국에서 이미 겪고 있는 현상으로 미국 유통업계 역시 디지털 채널로 빠져나가는 젊은층을 잡기 위한 밀레니얼 세대 타깃의 마케팅이 화두"라고 했다.

한편 유통 업태별로 1회 쇼핑할 때 고객이 지출하는 금액(객단가)을 조사한 결과 백화점 6만7975원, 대형마트 4만206원, 슈퍼마켓 1만8150원으로 나타났다.

업태별 회원을 대상으로 1년간 총 구매 금액을 조사한 결과 백화점은 117만8510원, 대형마트는 82만6500원, 슈퍼마켓은 65만2481원으로 집계됐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