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생활경제
BBQ, 배상금 집행 미루다 22억원 압류 위기
bhc치킨-BBQ

BBQ가 bhc치킨에 배상금 집행을 미루다 압류조치를 당할 위기에 처했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방법원은 BBQ에 대해 채권압류 및 추심명령을 결정했다. 청구금액은 배상금 4억여원과 중재비용 13억원 등 총 22억5000여만원이다.

이번 채권압류 결정은 BBQ가 bhc치킨을 미국계 사모펀드 운용사인 로하틴그룹에 매각하면서 시작됐다. 로하틴그룹은 BBQ가 bhc치킨의 가치를 부풀렸다며 국제상공회의소(ICC) 산하 국제중재법원에 소송을 제기해 일부 승소했다.

이후 BBQ치킨은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중재판정 취소 청구소송을 냈지만 기각당했다.

BBQ가 로히틴그룹에 지급해야 할 배상금은 98억4900만원이다. 그러나 정산이 일부 지급에 그치면서 서울동부지방법원은 채권압류 및 추심명령을 결정했다.

이에 대해 BBQ 관계자는 "나머지 비용 지급을 두고 bhc치킨 재무팀과 논의 중"이라며 "협의가 끝나는 대로 대금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