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료·건강
50세 이상 대장암 검진, 내년부터 무료로 받는다현재 본인부담금 10%…자궁경부함 이어 2번째

내년부터 만 50세 이상 국민은 누구나 국가가 실시하는 대장암 검진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의 '암 검진 실시기준 일부 개정안'을 오는 26일까지 행정예고하고 내년 1월1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50세 이상 건강보험가입자를 대상으로 건강보험공단이 매년 실시하는 대장암 검진은 그동안 공단이 90%를, 나머지 금액을 본인이 부담했다. 건보 가입자 하위 50%는 무료였다. 

이번 개정에 따라 5대 암인 위암·대장암·간암·유방암·자궁경부암 중 무료로 검진받을 수 있는 항목이 자궁경부암과 대장암 2개로 늘어났다.

대장암 검진은 분변에서 혈액을 검출하는 방법인 분변잠혈검사(fecal occult blood test, FOBT)를 한 뒤 양성이 나오면 대장이중조영검사를 진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지금은 두 검사 모두 본인부담금이 있었지만 내년부터 모두 무료로 전환된다.

아울러 개정안은 암 검진의 질적 강화를 위해 암 검진 결과를 판정하는 의사의 실명과 의사면허번호를 결과지에 적도록 했다.

건보공단에 따르면 대장암 검진 본인부담금 폐지로 대상자들은 연간 47억원 가량 부담을 덜게 된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생애전환기건강진단 제도 재원으로 대체하는 것이기 때문에 추가적인 재정 부담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