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어업·임업
2017년산 쌀변동직불금 5392억원 설 전에 조기지급67만5000명 대상, 농업인당 78만8000원


농림축산식품부는 2017년산 쌀 변동직불금을 당초 계획보다 약 1개월 앞당긴 오는 8일부터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쌀 변동직불금이란 수확기(10월~이듬해 1월) 평균 쌀값이 목표가격 이하로 하락하면 목표가격과의 차액의 85%에서 전년도 지급받은 고정직불금 단가를 제외한 나머지를 쌀 농가에 지급하는 것이다.

2017년산 쌀 변동직불금 지급단가는 80㎏당 1만2514원(1㏊당 78만8382원)으로 총 지급액은 5392억원(68만4000ha)이다. 지급받는 농업인은 67만5000명으로 농업인 1인당 지급액은 평균 78만8000원 수준이다.

전체 지급 면적과 농업인 수는 2016년산보다 각각 2만2000㏊, 9000명 감소했다. 시‧도별 지급금액은 전남 1160억원 충남 1006억원, 전북 907억원 순이다.
  
변동직불금을 신청한 71만4000㏊에 대해 이행점검 등을 거쳐 3만㏊를 제외한 68만4000㏊를 최종 지급대상면적으로 확정했다. 

변동직불금 지급금액은 2016년산보다 크게 감소했지만 수확기 쌀가격, 고정직불금, 변동직불금을 합한 수치는 전년대비 80㎏당 3907원, ㏊당 24만6000원(3907원×63가마) 증가했다. 

쌀 생산농업인 실질수입(수확기 쌀값+고정+변동직불금)은 2016년 17만9083원에서 지난해 18만2990원으로 증가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일부터 신청‧접수를 시작한 2018년 쌀‧밭‧조건불리직불금은 9월 추석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며 "신청기간을 놓쳐 직불금을 받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4월20일까지 빠짐없이 신청해달라"고 당부했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