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
민주당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장에 윤호중 임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은 26일 도당 대회의실에서 상무위원회를 열고 지방선거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이하 ‘공천관리위원회’)와 ‘추천재심위원회’(이하 ‘재심위원회’) 구성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허윤정 대변인에 따르면 공천관리위원회는 윤호중 국회의원을 위원장으로 15명으로, 재심위원회는 이학영 국회의원을 위원장으로 총 9명으로 구성했다.

공천관리위원회는 오는 6월 13일 치러지는 동시지방선거의 경기도당의 후보자 모집과 심사, 후보 결정 방법 등을 정하게 되며 재심위원회는 심사와 경선결과에 대한 재심사를 담당하게 된다.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회와 재심위원회는 도당 상무위원회 의결 이후 최고위원회 심의를 통해 추미애 당대표가 임명할 예정이다.

윤호중 공천관리위원장은 경기도 구리 출신 3선 국회의원으로 중앙당 사무총장과 정책위원회 의장을 역임하고 문재인정부 국정기획자문위원회 기획분과위원장을 지냈다. 엄정한 공천관리에 적합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학영 재심위원장은 경기도 군포 출신 재선 국회의원으로 한국YMCA전국연맹 사무총장과 희망제작소 이사, 노무현재단 이사를 역임했다. 지난 지방선거에서도 경기도당 재심위원장을 역임했다.

박광온 도당위원장은 “최고의 공천기준은 국민의 눈”이라며, “국민안심 후보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맞춤형 위원들로 구성했다”고 임명배경을 밝혔다.

특히 공천관리위원회 구성과 관련해 “맞춤형 균형인사”라면서 “의원들 간의 △‘선수 균형’ △‘원‧내외 균형’ △‘지역적 균형’ △외무 전문가를 수혈한 ‘내부와 외부의 균형’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권오준 기자  dw446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