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여행
태국관광청, “4월 13일 흥겨운 물의 축제 송끄란 페스티벌”새해를 축하하는 태국 전통 명절
태국 물의 축제 쏭끄란 페스티벌

태국 관광청은 4월 13~19일 태국 전역에서 물의 축제로 널리 알려진 ‘송끄란 페스티벌’이 펼쳐진다고 13일 밝혔다.

태국력 새해인 쏭끄란 축제는 가족과 친지들이 함께 모여 새해를 축하하는 일년 중 가장 크고 중요한 태국 전통 명절 중 하나이다.

송끄란은 태국 사람들이 가족과 웃어른들에게 복을 빌어주고 불상에 존경을 표하기 위해 손에 물을 뿌리는 것에서 기원했다.

가족과 친지 그리고 지역사회와 사회를 강하게 이어주는 아주 중요한 명절로 환대와 사랑의 의미를 가지고 수 세기 동안 이어져 내려왔다.

전통적으로 송끄란에는 아침 일찍 절을 찾아 스님에게 시주를 하고 달마의 말씀을 듣고 오후에는 불상에 정화수를 뿌린다.

이때 아래 사람들이 축복을 빌며 웃어른들의 손에 정화수를 뿌리고 이에 대한 답으로 어른들은 건강과 행복 그리고 번영을 기원해 준다.

또한 가장 중요한 의식인 집과 마을을 청소하는 일이 전국적으로 행해진다.

특히 복을 빌어주는 의미로 손에 성수를 뿌려주던 전통이 태국의 가장 더운 때인 4월에 있음에 따라 그 열을 식히는 의미로 더욱 확대 발전돼 물싸움 축제의 장으로 변했다.

태국 전역에서 남녀노소 할 것 모두 참여하며 이 물싸움이 외국 관광객들에게 널리 알려진 ‘물의 축제’, 쏭끄란의 모습이다.

송끄란은 산스크리트어에서 나온 것으로 “들어간다, 움직인다”는 의미로 태양이 새로운 영역으로 움직인다는 뜻이다.

다시 말해 열 두 달의 사이클이 새롭게 시작된다는 의미인 것이다.

따라서 송끄란은 새해의 시작을 축하한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기도 하다. 물론 송끄란에는 이 밖에도 다양한 뜻이 포함돼 있다.

물의 축제 쏭끄란 페스티벌

 

 

전하웅 기자  HAUNG853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하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