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소속사도 몰랐다" 이태임, 돌연 연예계 은퇴 선언 파문
뉴스1 DB © News1

배우 이태임이 돌연 연예계 은퇴 선언을 해 연예계에 파문을 몰고 왔다. 그는 자신의 SNS에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다"며 연예계 은퇴를 암시하는 글을 남겼고 소속사 역시도 이 같은 글을 올릴 줄 몰랐다는 반응을 보여 그 배경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태임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임입니다. 그동안 너무 뜸했습니다"라는 문장으로 시작되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여러 생각과 고통 속에서 지난 날 너무 힘들었습니다"라면서 "저는 앞으로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동안 저를 사랑해주셨던 분들 잊지 않고 살아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짧은 글을 마무리지었다.  

이태임의 해당 글은 온라인을 통해 즉각 확산되며 화제가 됐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해냄 측은 이태임의 은퇴 선언 글과 관련해 당황스러워하는 입장을 보였다. 계약 기간이 1년 남아 있는 상황에서 소속사와 상의 없이 이 같은 글을 게재, 소속사 역시도 당황했고 이에 "해당 글과 관련해 본인에게 먼저 확인한 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그간 이태임은 구설에 자주 올랐던 배우 중 한 명이었다. 지난 2015년 2월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녹화 도중 걸그룹 쥬얼리 출신 예원과 욕설 논란이 불거졌고 이후 7~8개월간 자숙 기간을 가졌다. 그러다 tvN 'SNL 코리아6'로 논란을 정면 돌파했고 이후 종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욕설 논란을 셀프 디스하며 주목받았다. 그러다 지난해 6월부터 8월까지 방송된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로 배우 복귀에 성공, 더욱 연기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품위있는 그녀'로 배우 복귀에 성공하면서 MBN '비행소녀'에도 출연하는 등 활발한 연예 활동을 이어 왔기에 그의 은퇴 선언은 더욱 충격적으로 다가온다. 이태임 소속사 관계자 역시도 "활동하면서 힘들어 하긴 했으나 돌연 이렇게 글을 올릴 줄 몰랐다"면서 "먼저 상황을 파악해볼 것"이라고 전했다. '비행소녀'에서는 지난 2월 자진 하차한 상황으로, 이태임이 현재 출연 중인 예능은 없다. 소속사도 몰랐던 은퇴 선언이 큰 파문을 몰고온 만큼, 이번 사태가 어떻게 정리될지 더욱 주목되는 시점이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