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석모 해상케이블카 도시계획시설 확정
석모 해상케이블카 조감도

강화군이 차별화된 관광 인프라 구축을 위해 추진 중인 ‘석모 해상케이블카 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강화군은 30일 군청 회의실에서 군의원, 대학교수, 관련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하고 해상케이블카와 정류장을 도시계획시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해상케이블카는 순수 민간사업자 KS포마(주)에서 500억원을 투입해 내가면 외포리에서 삼산면 석포리까지 1.8㎞ 해상 구간을 케이블카로 연결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9월 KS포마에서 도시계획시설 주민 제안서를 제출해 11월 도시계획위원회 자문회의 시 수용 결정했다.

사업시행자는 4월 실시계획인가를 받은 후 올해 하반기 중 착공할 예정이다. 2020년 3월 운행이 목표다.

이상복 군수는 “석모도 해상케이블카가 완공되면 연간 80만명 이상의 탑승객 유치와 함께 고용창출 효과가 기대된다”며 “기존 관광자원을 연계해 2020년 한해 1000억원 이상의 경제유발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기환 기자  parkkihwan1121@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