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 사업 시행
행복바우처 기프트 카드

강화군은 5월말부터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 사업’에 대한 대상자를 확정하고 혜택을 부여한다고 30일 밝혔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는 여성농업인의 문화·복지 향상을 위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시행한 농업인월급제 지원 사업과 함께 올해 신규로 야심차게 준비했다.

군은 사업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농협 등 관계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각종 회의, 방송, 신문보도, 현수막 등 사업 홍보에 다각도로 공을 들여왔다.

그 결과 293농가를 지원대상자로 확정했다.

군은 20만원(자부담 4만원 포함) 선불형식의 기프트카드를 제공하게 되며, 이용자는 영화관, 서점, 스포츠센터, 안경점, 미용원 등 13개 업종의 다양한 보건·복지·문화 분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여성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현장의견 수렴을 통해 내년에는 더 많은 여성농업인들이 지원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