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시, 친환경 수소연료전지차 2000대 보급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는 2022년까지 자동차 배출가스 저감과 친환경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해 수소연료전지차 2000대를 보급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연료전지차는 수소를 연료로 사용하기 때문에 유해배출가스가 전혀 발생하지 않아 전문가들은 궁극적인 친환경차량으로 인정하고 있다.

다만 사업초기에 따른 수소충전인프라 부족과 높은 차량구입비용이 숙제로 남아있다.

이에 인천시는 수소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해 투트랙으로 수소충전소 8개소도 함께 추진한다.

시는 우선 수소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해 기존 CNG 및 LPG충전소 등 복합충전소 설치가 가능한 민간사업장의 수소충전사업 참여를 유도하고 공공부지를 활용해 수소충전인프라를 확대할 방침이다.

또한 수소연료전지차 구매시 국비보조금외에 시 보조금을 추가 지원해 소비자의 구매장벽을 해소함으로써 다가올 수소시대에 대비한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시는 우선 수소연료전지차와 수소충전소 보급을 위한 1차년도 사업비 125억원을 내년도 본예산에 반영해 충전소 2개소 및 수소연료전지차 200대 보급에 나설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대기환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친환경자동차 보급확대를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에 궁극의 친환경자동차인 수소연료전지차를 선제적으로 보급 확대해 인천시의 부정적인 도시환경 이미지를 개선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이호 기자  chrislon@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이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