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외식산업 시설개선사업 호응도 ‘UP’관광산업과 연계한 맞춤형 환경개선 지속 지원
외식산업 시설개선사업 전 후

강화군은 최근 관광산업과 연계한 외식산업의 발전을 위해 올해 새롭게 추진하고 있는 외식업소 맞춤형 시설개선 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군은 성공적인 관광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서는 외식산업이 필수적인 요소라고 인식하고 본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군은 올해 6억 8800만 원을 투입해 업소당 사업비 60%범위 이내에서 최대 1000만원을 93개소에 지원했다.

사업은 위생관리에 꼭 필요한 영업장, 주방, 화장실 바닥 타일 등 개‧보수, 건물 외관 및 간판 정비 등 시설개선 지원 등이다.

또한 위생적이고 안전한 식재료 보관을 위한 저온저장시설 지원, 외국인 관광객에 대비한 좌식테이블의 입식테이블 교체도 지원했다.

시설을 개선한 A씨(63)는 “손님들이 전보다 더 깔끔해지고 식사하기 편리해졌다며 만족해하고 있다”며 “더 많은 외식업소가 참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사업신청을 하지 못한 업소를 위해 부족한 예산을 확보하는 등 향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외식산업을 관광도시 강화 발전의 필수적인 요소로 인지하고 외식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