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유영록 컷오프는 ‘무능’에 따른 개혁공천 결과김두관 의원, 시민여러분께 드리는 글에서 밝혀
김두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두관(김포갑) 국회의원이 유영록 현 김포시장의 컷 오프는‘무능’에 따른 개혁공천의 결과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9일 김포도시철도 11월 개통 지연 관련 ‘시민여러분께 드리는 말씀’에서 현안 사업들에 대한 유 시장의 무능을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풍무동 장례식장 문제 이후, 법적 절차에 문제가 없더라도 민감한 현안의 경우, 각별한 주의와 선출직들과 충분한 논의를 거듭 요청했다”면서 “그럼에도 화상경마장, 하나님 교회 문제 등이 계속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국회의원 당선 전부터 중앙부처 장‧차관, 국회의원들을 만나 김포의 현안을 부탁했다. 국회의원이 되면서 기획재정부 예산담당 차관에게 시장이 직접 김포 현안 사업을 브리핑 할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전국에서 국비 신청을 위해 저를 찾아올 때에도 김포시는 묵묵부답이었다”며 “사업 목록을 요청하면 신청할 사업이 없다는 말만 되돌아오기 일쑤였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또 “애써 확보한 고촌중 수영장‧체육관 건립 국‧도비 45억 원은 ‘잘 진행하겠다’는 말과 달리 결국 반납해야 할 지경에 이르렀다”면서 “중앙부처 관련 절차들을 모두 통과시켜준 한강시네폴리스 사업은 진행될 줄을 모른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처음 도시철도가 역사까지 2량 규모에 불과하다는 사실과‘국비나 도비 지원을 받지 않겠다’고 현 시장이 각서까지 썼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 무능과 시의 미래는 안중에도 없는 유 시장의 모습에 분노하기도 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김포도시철도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가 얼마나 큰지 알았기에 불가능하다는 국비 지원을 조금이나마 받아보려고 애써 왔다”면서 “하지만 노력이 무색하게도 개통 지연 사태가 발생한 점, 시민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