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문화
DMZ국제다큐, 캐나다 관객 만난다...올드마린보이 등
해외상영영화포스터

DMZ국제다큐영화제가 캐나다에서 해외 관객들을 대상으로 우수 한국 다큐멘터리를 알리는 ‘한국다큐 해외마케팅상영전’을 갖는다.

경기도와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오는 8일 캐나다 오타와 아트갤러리, 9~11일 캐나다 한국문화원에서 총 5편의 한국 다큐멘터리를 상영하는 해외마케팅상영전을 연다고 4일 밝혔다.

해외마케팅상영전은 올해가 두 번째로 지난해에는 필리핀, 캐나다, 벨기에, 스페인에서 총 2000여명의 해외 관객들과 만났다.

특히 한국다큐 마케팅의 초점을 두는 올해는 현지 배급사 등의 유관기관을 초청해 개막식 리셉션, 특별포럼 등을 열어 한국다큐의 해외진출도 추진할 예정이다.

주요 일정은 개막작인 ‘올드마린보이’(8일)와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9일) 상영 후에는 진모영 감독이 관객과의 대화를 가질 예정이다.

이밖에도 국내관객과 평단의 고른 호응을 받은 ‘버블패밀리’(9일), ‘B급 며느리’(10일), ‘평양연서’(11일) 등이 캐나다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특별히 10일에는 진모영 감독이 진행하는 특별포럼 ‘한국다큐의 오늘’이 열려 캐나다 현지에서 한국 다큐멘터리와 현재와 미래에 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는다.

상영전은 무료로 진행될 예정이다.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캐나다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에는 필리핀, 벨기에에서도 한국다큐를 소개하는 자리를 만들 계획이다.

올해 10회를 맞이하는 DMZ국제다큐영화제는 9월 13~20일 고양시와 파주시 일대에서 개최된다.

전하웅 기자  HAUNG853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하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