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어선에 태양광등 설치...밤바다 풍경 개선
태양광등을 설치한 어선

강화군은 항·포구에 정박된 어선의 야간사고 예방 및 밤바다 해안풍경 조성을 위해 어선에 태양광등을 설치했다고 5일 밝혔다.

그동안 항·포구에 정박해 있는 소형어선들은 야간에 배터리 소모 및 방전으로 어선 위치를 알려주는 식별등을 꺼놓는 경우가 많아 안전사고의 우려가 있어 왔다. 

군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어업지도선에 태양광등을 시범 설치하고 어업인들의 호응도 및 성능검증을 거쳤다.

이후 군에 등록된 400척의 어선에 톤수별로 2~4개의 태양광등을 지원했다.

이번 설치 태양광등은 자체 리튬이온전지 배터리를 사용해 완충시 3일간 점등이 가능하고 방수기능이 탑재돼 있다.

또한 일몰 후 자동점등 및 일출 후 자동소등 기능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한 번 설치로 별도의 관리가 필요 없다.

군 관계자는 “어선에 태양광등 설치는 야간에 어선의 위치를 알려주고 하선 시에는 안전하게 주변을 밝혀줘 아름다운 해안 풍경도 제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업인들이 필요로 하는 사업들을 발굴해 어가 소득 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