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선관위, 허위 여론조사결과 SNS 공표자 고발

              4일 오전 광주 동구 충장동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가 실시되고 있다.


전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제19대 대통령선거와 관련해 실시하지 않은 허위 선거여론조사 결과를 SNS를 통해 공표한 특정후보자의 선거사무 관계자 A씨를 광주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정당의 정책연구소에서 선거여론조사를 실시한 사실이 없음에도 해당 연구소가 조사를 실시한 것처럼 조작한 선거운동 메시지를 지난 1일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 참여자 150여명에게 전송한 혐의다.
 
공직선거법은 누구든지 허위 또는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결과를 왜곡해 공표 또는 보도하는 경우 5년 이하의 징역이나 300만원 이상 2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전남선관위는 선거일이 임박하면서 허위나 왜곡, 공표금지기간(3일부터 9일 오후 8시까지)의 여론조사 결과가 공표되는 경우 선거의 공정성을 심각하게 저해할 우려가 있다며 단속역량을 집중해 위법행위 발생 시 고발 등 엄중 조치할 방침이다.

 

출처: 뉴스1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