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경기남부경찰, 지방선거 관련 184건 수사 중허위사실유포 등 흑색선전과 벽보 훼손 다수

경기남부경찰청은 13일까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와 관련해 공직선거법 위반사건 225건을 접수해 15건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죄가 되지 않거나 증거가 없어 종결한 사건 26건을 제외한 184건을 수사 중에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번선거에서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후보자를 비방하는 흑색선전(81건), 선거벽보현수막 등 훼손(52건), 금품 등 제공(28건), 사전선거운동(20), 인쇄물 배부(12건) 선거폭력(5건) 기타(27건) 이 접수됐다.

또한 선거운동기간 개시 전에는 주로 인터넷 상에서 발생한 후보자비방 또는 허위사실 공표 관련 사건이 접수됐고 선거운동개시 후에는 벽보 등 선거시설물을 훼손 사건과 불법 인쇄물 배부 사건이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공직선거법 상 선거사범의 공소시효는 6개월(12월 13일)로 제한돼 있다”면서 “수사기일이 촉박한 만큼 수사력을 집중해 신속히 수사를 마무리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오준 기자  dw446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