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문화
경기도, 음악 통한 화합과 소통...청소년 관악제 개최
한국영상문화고등학교 관악부 공연

청소년들의 음악적 재능을 마음껏 뽐낼 수 있는 꿈과 열정의 축제가 경기 용인에서 열린다.

경기도는 오는 23일 오전 10시 용인포은아파트홀에서 ‘제13회 경기도 청소년 관악제’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청소년 관악제는 경기도가 청소년들에게 예술적 재능을 발휘하고 문화적 자긍심 고취를 목적으로 지난 2006년부터 개최해 왔다.

이번 관악제에는 초등부 14개 팀, 중등부 8개 팀, 고등부 3개 팀, 초청 1개 팀 등 총 26개 팀 1100여명의 청소년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청소년들은 클래식부터 영화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의 관악 음악을 멋진 선율로 연주,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선보인다.

관악제는 대상 3개 팀, 최우수 6개 팀, 우수 16개 팀을 선정할 계획으로 대상을 수상한 3개 팀의 지도교사에게는 ‘지도사상’이 수여된다.

이외에 2016~2017 2년 연속으로 청소년 관악제에서 대상을 수상했던 한국문화영상고등학교 관악부와 미8군 군악대의 축하공연도 열린다.

이춘구 도 복지여성실장은 “이번 관악제를 청소년들의 음악을 통한 화합과 소통의 축제로 만들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 차원에서의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열정을 가진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전하웅 기자  HAUNG853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하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