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방·안보
美 국방부 "특정 시간표 없는 비핵화 협상 지지"

미국 국방부는 25일(현지시간)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 특정한 시간표가 없는 대북 협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전날 미국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로이터 통신에 북한의 비핵화 시간표에 관한 "구체적인 요구사항들"을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었다.

다나 화이트 미국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국방부는 특정한 시간표가 없는, 현재 진행 중인 북한과의 외교 프로세스를 여전히 지지한다"고 밝혔다.

화이트 대변인은 이어 "국방부 관계자의 북한 관련 언급은 오직 한미군사훈련의 무기한 중단이나 북한 내 미군 유해 송환을 위한 물자 지원 등 협상의 군사적인 면에 관계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CNN과 인터뷰에서 북한과 비핵화 협상에서 시간표를 제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2개월이든 6개월이든 비핵화 시간표를 설정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는 양국 지도자가 제시한 것을 달성할 수 있을지 보기 위해 신속한 순간에 앞으로 나아가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1  webmaster@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