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2일 경기북부 지방도 364호선 ‘광암~마산’ 완전 개통
경기북부 지방도 364호선 광암~마산 전구간이 개통됐다.

경기북부 도민들의 숙원사업이었던 지방도 364호선 광암~마산 전 구간이 개통된다. 지역 교통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경기도 건설본부는 2일 오후 2시 ‘지방도 364호선 광암~마산 간 확·포장 공사’가 착공 9년 만에 사업을 완료하고, 전 구간 완전개통 한다고 1일 밝혔다.

지방도 364호선은 동두천 광암동에서 포천 가산면 마산리를 연결하는 11.32km 2차로 도로를 4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이다. 총 201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2009년 6월부터 공사를 시작했다.

주요시설물로는 장대교량 4개소, 소교량 7개소, 터널 2개소, 입체교차로 2개소, 평면교차로 5개소 등이 들어섰다.

앞서 도는 교통불편 해소의 시급성을 감안, 먼저 2017년 7월 포천시 구간(마산교차로~선단교차로) 2.8㎞의 부분개통을 시작한데 이어 올해 2월 동두천시 구간(탑동교차로~탑동1교차로) 3㎞에 대한 부분개통을 순차적으로 실시해왔다.

도는 이번 완전 개통으로 그동안 경기북부지역 남북축(의정부~동두천)에 집중됐던 교통량을 분산하는 효과를 거둬, 상습 지·정체 현상 및 교통난을 개선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동두천과 포천을 연결하는 동․서축 도로망을 확충함으로써 지역 간 균형발전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건설본부 관계자는 “국토 균형발전이 시대적 과제인 만큼, 앞으로도 경기북부 지역의 도로시설 개선을 통한 지역주민의 불편 해소와 함께 안전하고 쾌속한 도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하웅 기자  HAUNG853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하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