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문화
인천문화예술회관, 댄스컴퍼니의 ‘바디 콘서트’ 공연
바디 콘서트 포스터

인천시는 20~21일 문화예술회관에서 현대무용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을 위해 앰비규어스 댄스컴퍼니의 ‘바디콘서트’를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바디콘서트는 2007년 창단한 앰비규어스 댄스컴퍼니의 대표 레퍼토리 중 하나로 2010년 대학로 아르코 예술극장에서 초연했다.

힙합과 비보잉은 물론, 발레, 현대무용 등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공연으로 보고 또 보는 이른바 ‘회전문 관객’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또한 ‘일반관객을 위한 현대무용 입문서’라는 관람평이 나올 정도로 현대무용의 대중화를 이끈 작품으로 손꼽힌다.

댄스컴퍼니는 이 작품으로 ‘2010 크리틱스 초이스,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하며 무용계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이후 ‘2012 MODAFE 국내 초청작’, ‘2015 ASAC 몸짓페스티벌 공연’, ‘2016년 서울아트마켓 PAMS Choice’에 선정됐다.

공연 모습

첫 해외공연인 ‘2017 루마니아 시비우 국제 연극제’에서는 전석매진을 기록하기도 했다.

바디콘서트는 무용의 본질이라 할 수 있는 움직임, 인간의 몸과 춤의 한계를 뛰어넘는 전율을 느낄 수 있기를 바라며 만든 콘서트 형식의 공연이다.

춤의 가능성과 무한한 영역을 이해하고자 음악과 몸을 수없이 분석, 춤의 조화 속에 의미를 찾으려는 노력으로 만들어졌다.

총 6개의 장으로 구성 된 바디 콘서트는 다채로운 음악을 배경으로 춤을 통해 형용할 수 없는 감동을 주는 것을 시도한다.

객석에서 부터 시작하는 도입부의 신나는 퍼포먼스는 관객들의 흥을 돋우며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이끈다.

춤으로 음악을 들려주려는 무용수들의 움직임은 귀에 익숙한 음악들과 함께 점차 그 강도를 더하고 후반부로 갈수록 쉼 없는 무용수들의 숨 가쁜 움직임은 보는 이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관람료는 1만 5000원이다.

조이호 기자  chrislon@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이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