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파주시, 민선 7기 시민과의 대화 성료
광탄면 주민과의 대화

파주시는 최종환 시장이 13일 탄현면을 끝으로 7일간의 ‘민선7기 시민과의 대화’를 마쳤다고 밝혔다.

최 시장은 지난 2일 제7호 태풍 쁘라삐룬(PRAPIROON)이 북상하면서 예정했던 취임식을 취소하고 5일부터 운정동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취임식 형식의 ‘시민과의 대화’를 가졌다.

시민과의 대화는 17개 읍면동 주요사업현장 방문 후 행정복지센터를 찾아가 직원을 격려하고 취임인사와 주민의견을 청취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시민과의 대화엔 6개 면지역 마을회관에서 하루 동안 주민과 함께 머물며 그 동안 듣지 못했던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공감하는 1박 2일 사랑채를 운영했다.

주민들의 진솔한 의견을 듣고 도시지역에 비해 다소 소외된 면지역을 조화롭게 균형 발전시켜 상생 도시로 만들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일정이었다.

운정3동 윤 모씨(57세)는 “선출직들의 당선 소감을 듣는 ‘관’ 위주의 일회성 행사에서 탈피해 시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경청하는 시간으로 대부분 채워진 내실 있는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함께 하는 시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 시장은 “최근 한반도 평화 분위기는 획기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천재일우의 기회”라며 “파주발전은 시민과 함께 만들어 갈 때 지속가능하므로 45만 시민과 소통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말했다.

시는 이번에 수렴된 180여건의 주민 건의사항을 관리카드로 작성해 민선7기 시정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정세훈 기자  ilmac55@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