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김포 한강신도시 마산파출소 청사, 18일 첫 삽
마산파출소 조감도

자유한국당 홍철호 국회의원(김포시을)은 오는 18일 김포 한강신도시의 마산파출소 청사가 착공돼 올해 11월 준공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홍 의원은 2016년 12월 국회 예산안 심의를 통해 마산파출소 신설예산을 정부의 국유재산관리기금에 반영시켰다.

파출소는 지상 2층 규모(부지면적 1035㎡, 연면적 232㎡)로 총 26억 800만원이 투입된다.

파출소가 준공되면 파출소장 1명, 관리직원 1명, 순찰직원 24명 등 총 26명의 인력규모로 운영될 예정이다.

인구 17만명 규모의 한강신도시에는 장기파출소 한 곳으로 담당 경찰인력은 32명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에 홍 의원은 경찰청, 기획재정부 등을 상대로 마산파출소 청사신설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설명하고 설득한 바 있다.

홍 의원은 “범죄는 이미 발생한 것을 대처하는 것보다 사전에 미리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예방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면서 앞으로 마산파출소가 안전한 김포 한강신도시를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기석 기자  koks7@daum.net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