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자동차
김포도시철도, 9월 28일 개통 추진김포시와 국토부, 김포도시철도 관계자들 의견 모아
정하영 김포시장

정하영 김포시장이 26일 본관3층 참여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9월 28일 김포도시철도를 개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 시장은 ”김포도시철도의 개통이 지연돼 시민여러분께 불편을 드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서 22일 김포시와 국토부, 김포도시철도 관계자들이 회의를 갖고 이 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했다.

정 시장은 이어 “회의에서 차량진동 관련 안전성 검증 등 주요 현안사항에 대한 점검을 하고, 행정절차 소요기간에 대한 논의를 거쳐 김포도시철도 개통일에 대한 합의가 도출됐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예정된 일정대로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관련서류 제출 및 행정절차 이행을 위해 운영사, 사업단 등과 함께 총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김포시는 김포도시철도의 차량진동 문제는 차륜 편마모가 원인인 것으로 판단하고 개선방안으로 차량 방향전환과 차륜삭정을 마련했다.

이어 추정되는 선형특성, 차륜․레일의 재질, 운행환경 등 복합적인 요인들에 대해서는 정밀한 분석을 거친 후 최적의 유지관리방안 및 개선방안을 도출한다는 방침을 제시했다.

한편 별도 원인에 대한 정밀한 분석은 추적조사 등 상당한 기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해 장기적인 과제로 한국철도학회 주관으로 향후 1년간 연구용역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이윤석  goldlys@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