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김포시의회, 결혼이민자 재난기본소득 지원 위한 임시회 개최13일 원포인트 조례 개정안 처리
김포시의회 전경

김포시의회는 오는 13일 제200회 원포인트 임시회를 개회해 결혼이민자와 영주권자 재난기본소득 지원 안건을 처리한다고 8일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앞서 7일 김포시는 외국인 중 결혼이민자와 영주체류 자격을 획득한 이들에게 1인 5만원을 지급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김포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에 따른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 일부개정안’을 제출했다.

시의회는 신속한 지원을 위해 원포인트 임시회를 처리하기로 결정하고, 앞서 12일 소관 상임위원회(도시환경위원회)에서 제안설명 청취와 질의‧답변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의회는 지난 3월 31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조례안 및 제2회 추경예산을 신속히 처리한 바 있다.

김포시에 거주하는 결혼이민자와 영주권자는 약 2900여명에 달한다. 안건이 처리되면 경기도에서 지원하는 10만원 외에 추가로 5만원의 김포시 지원금을 받게 된다.

이윤석  goldlys@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