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료·건강
모더나 "5월부터 한국에 코로나 백신 공급"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한국 정부와의 계약에 따라 오는 5월부터 한국에 코로나19 백신 4000만도스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밝혔다 (모더나 홈페이지 캡처) © 뉴스1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오는 5월부터 한국에 들어온다.

모더나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배포한 자료에서 "한국 정부와 코로나19 백신 4000만도스(dose·1회 접종분)를 공급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했음을 확인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모더나는 "가능한 한 빨리 대중들에게 백신을 제공하겠다는 한국 정부의 목표를 지원하고자" 한다며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은 현재 한국에서 승인되지 않았으나, 공급 전에 필요한 승인을 받도록 규제당국과 협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모더나 최고경영자(CEO) 스테판 벤셀은 "한국에 코로나19 백신을 제공할 수 있도록 협력해준 한국 정부에 감사드린다"며 "한국 정부는 전염병 유행에 직면한 상황에서 이번 계약을 위해 신속히 움직였다. 우린 이 계약이 모더나와 한국의 장기적 미래협력 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중요한 걸음이 될 것으로 믿는다"는 입장을 내놨다.

이에 앞서 한국의 정은경 질병관리청장도 브리핑에서 "모더나와 코로나19 백신 4000만회분 선구매 계약을 완료했다"며 "지난 28일 문재인 대통령과 밴셀 모더나 CEO의 합의 후 후속협상을 통해 (계약을) 체결한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