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수능 출제위원장 "수능 체제 변화 있지만 예년 출제기조 유지"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8일 오전 서울 용산구 선린인터넷고등학교에서 수험생들이 시험 시작 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2021.11.18/뉴스1 © News1 사진공동취재단

위수민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출제위원장은 18일 "수능 체제 변화가 있었지만 예년 출제기조를 유지하고자 노력했다"고 밝혔다.

위 출제위원장은 2022학년도 수능 1교시 국어영역이 시작된 이날 오전 8시40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고교 교육과정 내용과 수준을 충실히 반영하고 대학교육에 필요한 수학능력을 측정할 수 있도록 출제했다"고 밝혔다.

또 "고교 교육 정상화에 도움이 되도록 교육과정의 핵심적이고 기본적인 내용 중심으로 출제했다"며 "교육과정에 핵심적인 내용일 경우 기존 시험에서 다뤄졌더라도 필요하다면 질문 형태와 문제 해결 방식을 바꿔서 출제했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