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김동연 "이재명 정책 계승…경기 분도는 여건 조성한 뒤 생각"
22일 의정부 소재 경기도북부청사에 방문해 기자간담회를 연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 뉴스1

김동연(전 새로운물결 대표)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는 22일 의정부 소재 경기도북부청사에 방문해 "이재명 전 지사의 정책을 계승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 전 지사의 주요 정책인 '기본소득','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 '공공배달 플랫폼' 등의 정책을 계승해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경기북도 분도에 대해서는 '원칙적 찬성'이라는 입장을 밝혔지만, 완곡한 표현으로 당장은 반대한다는 뜻을 암시했다.

김 예비후보는 "경기도의 인구와 경제, 지리적 여건 등을 살펴볼 때 분도는 필요하다"면서도 "다만 남북부의 재정 여건 등을 살펴 시기적으로 조율해야 한다"고 말했다.

분도를 즉시 추진하지는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 된다. 이는 남경필, 이재명 전 지사들의 분도에 대한 입장과 같다.

또한 "경기도는 균형발전이 절실한다"며 "남북의 평화공존을 위해 접경지역 일대에 과감한 투자를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기도지사 선거는 윤석열 정부의 독주를 막기 위해 반드시 민주당이 이겨야 한다"고 주장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