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청 벚꽃축제, 대중교통 이용하세요
경기도청 벚꽃 축제 야경

경기도가 12일 ‘도청 벚꽃축제–낭만산책’ 행사시 방문객들에게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했다.

도는 13~15일 축제기간 동안 도청을 방문하는 관람객이 10여만 명이 넘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는 14~15일 청사 및 도청진입도로(병무청사거리~청사우회도로~도청오거리, 고등동오거리, 병무청사거리, 수원도서관 앞 삼거리) 양방향의 차량진입을 통제할 계획이다.

차량 이용자는 인근 수원과 매산초등학교, 수원 시민회관과 세무서, 한국전력, 경인지방병무청, 수원여자고등학교(14일) 임시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올해로 32회를 맞은 경기도청 벚꽃축제는 인근 팔달산, 수원화성을 화려하게 수놓은 200여 그루의 벚꽃으로 유명한 도심 속 벚꽃 명소로 해마다 20만 명 이상이 다녀갔다.

벚꽃풍경을 밤에도 감상할 수 있게 조명도 화려하게 운영되며, 다양한 주제의 포토존을 운영해 사진 찍는 즐거움도 제공한다.

연인들을 위한 하트모양 포토존, 천사날개·벚꽃의자 포토존은 물론 예쁜 그림자를 만들어보는 그림자 포토존이 준비돼 있다.

도청후문을 기준으로 3개 코스의 낭만산책길도 있다.

1코스는 도청후문에서 굿모닝하우스, 서장대로 이어지는 코스로 60분이 소요된다. 2코스는 팔달공원을, 3코스는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둘러볼 수 있는 코스로 약 120분이 소요된다.

이밖에 도청 정문과 후문, 잔디운동장 등 6개의 버스킹 존에서 팝송, K-POP, 포크 등 다양한 장르의 버스킹 공연이 60여회 진행된다.

청사내 푸드트럭 존에서는 40여대의 푸드트럭이 배치돼 불초밥, 스테이크, 떡볶이 등 40여종의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아이들이 좋아하는 놀이기구와 조랑말 체험, VR/AR체험, 화재 및 지진체험 등 재미있는 체험프로그램도 준비돼 있다.

한호식 기자  hshan997@newstour.kr

<저작권자 © 뉴스투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